본문 바로가기

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 내용 - 제목, 첨부파일, 작성일, 조회수 등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보건사회연구』 사회과학 일반 분야 인용지수 1위 등극 작성일 2020/09/03 조회수 8871
첨부파일

보건사회연구사회과학 일반 분야 인용지수 1위 등극

 

  -한국연구재단 ‘KCI 2019 인용지수발표사회과학 일반 분야 학술지 69종 중 1

 

  -인용 수준 측정 인용지수’, 학술지 평가 핵심 항목1.68(2015)2.39(2019) 껑충

  -조흥식 원장 국내 최고 학술지 평가 쾌거국내 넘어 국제 수준 학술지로 도약

 

 

한국보건사회연구원(원장 조흥식)이 발간하는 한국학술지인용색인(KCI) 등재지인 보건사회연구』(편집위원장 신영전 한양대 교수)가 사회과학 일반 분야에서 인용지수(IF·Impact Factor) 1위를 차지, 가장 많이 인용된 학술지로 평가됐다.

 

한국연구재단은 지난 825일 이 같은 결과를 담은 ‘KCI 2019 인용지수순위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보건사회연구는 사회과학 일반 분야 학술지 69종 가운데 1, 사회과학 분야 914종 중 20, 전체 학술지 2,524 종 중 25위에 랭크됐다. 명실상부 최상위 1% 학술지임을 재확인시켰다.

 

‘KCI 2019 인용지수KCI에 등록된 2,500여종의 학술지 논문으로부터 각 학술지가 2019년에 인용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학술지의 인용 수준을 측정한 것으로, 학술지의 질적 수준을 반영하는 주요 지표이자 국내 학술지 평가의 핵심 항목이다.

   

■『보건사회연구KCI 인용 지수 결과(순위는 ‘IF’ 값의 순서임)

분야 구분

총 학술지 수

순위

2015

2016

2017

2018

2019

전체

2,524

110

72

160

49

25

사회과학

914

90

60

130

40

20

사회과학 일반

69

5

2

4

2

1

KCI 인용지수 개요

- 2004년 이후 발표된 학술지 논문에 대해 2008년 이후 매년 산출

- 등재지(등재후보지 포함) 국내 전 분야 총 2,514개의 학술지 대상

 

 

□ 『보건사회연구의 인용지수는 20151.68에서 20192.391.4배 이상 향상됐다. 같은 기간 보건사회연구가 속한 사회과학 일반 분야의 인용지수에 큰 변화가 없는 것을 감안하면 국내 학계에서 보건사회연구가 미치는 학문적 영향력이 크게 높아진 것으로 풀이된다

 

 

 

또한 보건사회연구KCI 2019 인용지수에서 함께 발표된 학술지 자기인용을 제외한 영향력지수 기준으로 사회과학 일반 분야 1, 사회과학 전체 13, KCI 전체 17위로 나타나 더 높은 평가를 받았다. KCI 전체 학술지의 자기인용률 평균은 25.3%. 이는 학술지가 얻은 인용횟수의 4분의 1은 자체 학술지 논문끼리 인용했다는 뜻이다. 반면 보건사회연구자기인용률은 4.5%에 불과해 95% 이상의 인용이 다른 학술지로부터 유발돼 학계에 더 큰 영향력을 발휘했다.

 

조흥식 원장은 보건사회연구는 매년 150편 이상의 학술 논문이 투고되고, 450명 이상의 학계 전문가에게 논문심사를 의뢰하는 국내 최고의 학술지라며 앞으로 국내는 물론 국제 수준의 학술지로 평가받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이전 글 『보건복지포럼』 2020년 8월호 발간
다음 글 2020년도 연구보고서 1종 발간… '청년층 생활실태 및 복지욕구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