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투고안내

학술지 연구윤리 지침Ethics

제6장 연구윤리

제34조(적용범위)
본장은 한국보건사회연구원에서 발행하는 『보건사회연구』에 적용한다.
제35조(제정 및 심의)
본장은 한국보건사회연구원의 보건사회연구 편집위원회에서 제정 및 수정을 하며, 연구윤리위원회는 윤리규정에 따라 연구윤리 위반내용을 심의 및 심사하고 검증한다.
제36조(연구 부정행위)
다음 각 호에 해당되는 부정행위가 있는 경우, 연구자의 연구윤리를 위반한 것으로 간주한다.
  • 1.“위조”라 함은 존재하지 않는 자료 또는 연구결과 등을 허위로 만들어 논문을 작성하는 행위를 말한다.
  • 2.“변조”라 함은 연구 자료 장비 과정 등을 인위적으로 조작하거나 자료를 임의로 변경하거나 삭제하여 연구의 내용 혹은 결과를 왜곡하는 행위를 말한다.
  • 3.“표절”이라 함은 타인의 아이디어, 연구내용 혹은 연구결과 등을 원저자의 승인 또는 인용없이 도용하는 행위를 말한다.
  • 4.“중복게재”라 함은 하나의 학술지에 게재된 동일 또는 거의 동일한 논문을 새로운 논문인 것처럼 하여 다른 학술지에 중복하여 게재하는 것을 말한다.
  • 5.“부당한 논문 저자표시”는 연구내용 또는 결과에 대하여 학술적 공헌 또는 기여를 한 사람에게 정당한 이유 없이 논문저자 자격을 부여하지 않거나, 학술적 공헌 또는 기여를 하지 않은 사람에게 감사의 표시 또는 예우 등을 이유로 논문저자 자격을 부여하는 행위 등을 말한다. <개정2015.4.3.>
  • 6. “부당한 연구행위”는 타인에게 부정행위를 할 것을 제안 또는 강요하거나 연구결과를 위변조할 것을 협박하는 행위, 연구결과를 과장 홍보한 경우 등을 포함한다.<신설2015.4.3.>
  • 7.기타 연구진실성을 심각하게 해하는 행위 등을 포함한다. <신설2015.4.3.>
제37조(연구대상자 보호)
다음 각 호와 같은 연구대상자 보호 윤리를 준수하지 않은 경우, 연구자의 연구윤리를 위반한 것으로 간주한다.
  • 1.연구대상자에게는 연구의 목적과 연구 중에 일어날 수 있는 정신상, 신체상, 혹은 그 외 측면의 잠재적 위험에 대해 충분한 설명을 제공하고, 연구물에는 이에 대해 동의를 받은 사실에 대해 명기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 2.연구대상자가 스스로 동의 여부를 결정하기 어려운 경우, 연구대상자의 보호자로부터 동의를 받은 사실에 대해 명기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 3.기관생명윤리위원회(IRB)의 심의 대상 논문은 심의를 통과한 논문에 한하여 투고를 받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개정2015.08.21.> <개정 2018.2.26.>
제38조(연구윤리위원회)
  • 본 연구윤리규정의 목적을 달성하고 위반 사례 여부와 그 결과 처리에 대한 상세 심의를 하기 위하여 연구윤리위원회를 설치 운영한다.
  • 연구윤리위원장은 보건사회연구 편집위원회 위원장이 겸임하고, 윤리위원의 위원은 편집위원회 위원으로 한다.
  • 연구윤리위원회는 위원장을 포함하여 3명 이상으로 구성하며 제기된 윤리문제를 심의하는 데 필요한 외부 전문가를 포함할 수 있다. <개정2018.2.26.>
  • 연구윤리위원회는 윤리위원회에 제소된 회원의 윤리헌장 위반 여부를 심의하며, 이에 필요한 규칙을 제정할 수 있다.
  • 연구윤리위원회는 제소된 사안은 접수된 날로부터 60일 이내에 심의 및 의결을 한다.
  • 연구윤리 위반에 대한 조사, 조치 및 징계의 종류와 공표는 연구윤리위원회의 결정에 의하며, 연구윤리위원회의 과반수 출석과 출석위원 과반수로 의결한다.
  • 연구윤리위반의 경우, 연구윤리위원회는 결의를 통해 다음과 같은 조치를 행한다.
    • 1.『보건사회연구』에 연구윤리위반 사실을 공지하고 논문목록에서 삭제한다.
    • 2.해당 논문의 저자는 판정 후 3년간 『보건사회연구』에 투고를 금한다.<개정2015.4.2.>
    • 3.한국연구재단에 연구위반 사실을 통보한다.
  • 윤리헌장 위반으로 윤리위원회에 제소된 자는 연구윤리 위반이 확정되기 전까지 소명기회와 비밀보장 원칙이 적용된다.
  • 연구윤리의 위반과 관련 조사를 받는 연구자는 윤리위원회에서 행하는 조사에 적극 협조하여야 하며, 조사에 응하지 않은 당해 피조사자에 대해서는 연구위반의 경중과 관계없이 중징계 될 수 있다.

제7장 논문 심사의 윤리규정

제39조(심사자의 책임과 의무)
  • 심사자는 편집위원회에서 의뢰하는 논문을 성실하게 심사하고 심사결과를 심사규정이 정한 기일 내에 편집위원회에 보고해야 한다.
  • 심사자는 의뢰된 논문이 자신이 심사하기에 부적합하다고 판단되면 즉시 편집위원회에 논문을 반납하여야 한다.
  • 심사자는 논문의 질, 연구의 실험성, 이론성 및 해석에 관해 엄격한 과학적 기준 및 연구 기준을 적용해 객관적으로 평가해야 하고 자신의 판단에 대하여 적절하게 설명하고 뒷받침할 수 있어야 한다.
  • 심사자는 저자의 지적 독립성을 존중하고 저자가 다른 과학자의 연구를 잘못 인용하는 것을 막아야 하며 이해관계의 상충에 잘 대응해야 한다.
  • 심사자는 논문의 기밀을 유지해야 하고 저자의 동의 없이 아직 검토 중인 미간행 논문에 담긴 정보, 주장, 해석 등을 사용하거나 공개해서는 안 된다.
  • [본조신설 2018.2.26.]
제40조(심사자의 비윤리적 행위)
심사자는 공정한 심사와 심사 중 기밀 유지를 위하여 다음과 같은 비윤리적 행위를 삼가해야 한다.
  • 자신이 맡은 심사를 제3자에게 부탁하는 행위
  • 심사 중인 논문의 내용을 동료와 논의하는 행위
  • 심사 종료 후 심사 내용의 사본을 반납하거나 분쇄하지 않고 보유하는 행위
  • 논문을 심사하는 과정에서 명예손상이나 인신공격에 해당하는 언어를 쓰는 행위
  • 논문을 읽지 않고 심사 또는 평가하는 행위
  • [본조신설 2018.2.26.]
제41조(편집위원회의 책임과 의무)
  • 편집위원회는 학술지에 투고된 논문의 게재여부를 결정하는 모든 책임을 지며 심사과정의 진실성을 확보하고 편집위원들을 관리, 감독해야 한다.
  • 편집위원회는 독립된 학자로서의 저자의 인격을 존중하고, 투고된 논문은 저자의 소속 기관과 관계없이 오직 논문의 투고규정과 질적 수준에 근거하여 공정하게 처리하며, 요청이 있으면 논문의 심사과정을 명확하게 공개해야 한다.
  • 편집위원회는 투고된 논문의 심사를 해당 분야의 전문적 지식을 겸비하고 객관적이고 공정한 심사 능력을 지닌 심사위원에게 의뢰해야 한다.
  • 편집위원회는 투고된 논문의 게재가 결정될 때까지 저자의 인적사항과 논문의 내용을 공개하면 안 된다.
  • 논문을 읽지 않고 심사 또는 평가하는 행위

Health and
Social Welfare Review